[속보] 진료 중 코로나19 감염된 ‘의사’ 결국 ‘사망’… 국내 첫 의료진 사망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ADVERTISEMENT

국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확진 판정을 받은 의사가 사망했다. 국내 첫 의료진 사망 사례다.

3일 대구시에 따르면 오전 9시 52분께 대구 경북대병원에서 입원 치료를 받던 내과 원장 A(60)씨가 사망했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사망한 내과의사 A씨는 지난달 19일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았다.

경북 경산에서 개인병원을 운영 중인 그는 지난 2월 25일 외래 진료 중 코로나19 확진 환자와 접촉한 뒤 증상이 발생했고 3월 18일 경북대병원에서 확진 판정을 받았다.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ADVERTISEMENT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