빌 게이츠, 코로나 백신 “1년 안에 대량 생산 가능할 것”

기사와 관련 없는 사진
ADVERTISEMENT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백신을 지원하고 있는 마이크로소프트(MS) 창업자가 빠르면 1년 내 백신 대량 생산이 가능할 것이라고 밝혔다.

26일(현지시간) 미국 CNN 방송 ‘파리드 자카리아의 GPS’에 출연한 빌 게이츠는 “모든 계획이 완벽하게 진행된다면 1년 안에 코로나19 백신 대량 생산에 돌입할 것”이라고 말했다.

빌게이츠

빌 게이츠는 자신이 운영하는 ‘빌&멀란다 게이츠 재단’을 통해 코로나19 백신 개발을 후원하고 있다. 게이츠 재단은 약 2억 5000달러(약 2453억)을 기부했다.

빌 게이츠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과 반대되는 입장을 여러차례 주장했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중국 중심의 WHO가 팬데믹에 재대로 대처하지 못했다”고 주장했으나 그는 “WHO는 분명 매우 중요하며 코로나19 사태에서 제 역할을 하기 위해 더 많은 지원을 받아야만 한다”고 말했다.

빌게이츠
ADVERTISEMENT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국내 연구진 코로나19 백신의 핵심 ‘항원’ 생산 성공…동물실험 6주 예정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코로나19 바이러스가 전세계적으로 많은 감염자와 사망자를 내고 있는 가운데 이 사태를 해결할 수 있을 조짐이 나타났다.

국내 연구진은 지난 10일 코로나19 백신의 핵심이 되는 항원을 생산하는데 성공했다고 한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ADVERTISEMENT

충남대학교 수의과대학 서상희교수 연구진은 세포 배양기술을 이용해 바이러스의 감염력을 잃게 하는 코로나19 백신 항원의 생산에 최초로 성공했다.

이 연구팀의 최종 목표는 코에 뿌리는 스프레이 방식의 백신을 개발하는 것으로 현재 백신 항원의 면역성과 안정성을 확인하기 위해 동물을 대상으로 6주동안 실험을 진행 할 계획이다.

기사와 관련없는 사진

[저작권자 위키블루]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